로그인    회원가입    홈으로

Home > 커뮤니티 > 자유게시판
제목 [기본] 1888년 재림교회의 기별 거절은 너무도 큰 일이었다. 등록일 2016.09.29 13:01
글쓴이 관리자 조회/추천 1083/16

자! 형제들이여, 미네아폴리스에서 그당시 형제들이 무엇을 거절했습니까? (회중가운데 얼마는 말했다.“큰 외침”)

무엇이 그 의의 기별입니까? 증언은 우리에게 그것이 무엇인지 말해주었습니다. 큰 외침 곧 늦은 비입니다.

그러면 서기를 두려워하는 입장에 있던 형제들은 미네아 폴리스에서 무엇을 거절했습니까?

그들은 늦은비 곧 셋째천사의 기별의 큰 외침을 거절했습니다.”(AT죤스, 대총회 회보, 183) 


1888년 미네아폴리스는 엄청난 사건의 현장이었다.


프리젠테이션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.  

파일첨부 :